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음성군 수해복구 우리가 나섰다

기사승인 2020.08.10  09:07:46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 각계각층 사람들 응급복구 힘보태

   
▲ 폭우로 인해 무너진 금왕읍 하천 제방을 복구하는 모습.
   
▲ 폭우로 인해 유실된 관내 도로 복구한 모습.

최근 내린 폭우로 복구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음성군을 돕기 위해 자발적으로 나선 이들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금왕읍은 짧은 기간 동안 누적 강수량이 400mm 이상 집중해서 내려, 농경지 등 곳곳이 침수되고 하천 제방, 도로가 유실됐으며, 산사태로 민가가 피해를 보는 등 심각한 상황이었다.

이에, 금왕읍 이장협의회, 기관단체협의회, 새마을지도자, 지역발전협의회 회원들이 지난 7일 응급복구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이들은 제방 유실로 인근 농경지가 침수된 호산2리 도란천 제방 좌, 우 50m에 굴삭기 3대를 투입해, 톤 백 자루에 모래를 담아 쌓는 작업을 단체 회원들 20여명이 모여 구슬땀을 흘리며 참여했다.

응급복구 작업에 참여한 이기의 금왕읍이장협의회장은 “금왕읍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다같이 한 마음으로 발 벗고 나섰다”며, “하루빨리 복구 작업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호 금왕읍장은 “지역의 단체와 기관이 자발적으로 나서 안전하고 살기 좋은 금왕읍을 만들어가는 모습에 감사하다”며, “재해 취약시설 및 위험지구에 대해서도 더 이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위험요소 사전예찰을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 음성군협의회(회장 유병영)에서도 큰 피해를 입은 관내 수해 지역에 무료로 건설장비 및 자재를 투입해 응급복구 지원에 나섰다.

협의회는 도로가 유실돼 통행이 제한된 노선 중 하나인 농어촌도로 217호선(삼성면 용성리 산47-1번지 일원)에 굴삭기 2대, 15t 덤프 2대 및 잡석을 동원해 도로응급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유병영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 음성군 협의회장은 “큰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음성군 주민들을 위해 우리가 도울 수 있는 것은 장비와 자재를 지원하는 것”이라며, “모두가 힘들고 지친 상태이지만 더욱 힘을 내서 복구작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재만 건설교통과장은 “집중호우로 피해가 많아 응급복구에 어려움을 겪던 중 대한건설협회에서 도움을 주어 복구에 큰 힘이 됐다”며, “이른 시일 내에 모든 피해 현장을 복구해 주민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음성신문(주) esb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음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